우리 신용카드가 달라진대요! 신용카드 활용 꿀팁 4
2018.03.30   |   조회 : 7618

고릴라가 되고 난 후, 친구들의 지갑 사이로 빼꼼히 보이는 카드를 발견하면 약간의 지적질(?)을 하는 게 습관이 됐다. 지적이라고 해도 더 좋은 카드를 알려주는 것이라 분위기는 화기애애해진다. 여기까진 좋았으나 친구들은 곧 하나 둘 카드에 얽힌 불만을 내게 끼얹기 시작하고 나는 머리칼을 쥐어뜯는다. “나는 상담원이 아니라고!”

그래서 오늘 준비한 건 바로 당신이 모르고 있는 신용카드 활용 팁. 결제를 하고 할인을 받거나 포인트를 적립하는 일 말고도 신용카드로 할 수 있는 일은 많다. 하나씩 살펴보자.  




신용카드를 쓰는 친구들이 공통적으로 이야기하는 건 바로 신용카드 포인트. 포인트를 어필하는 광고에 홀려 모처럼 새 카드를 발급했지만 생각했던 것만큼 포인트 사용이 쉽지 않다나. 나도 공감하는 부분이다. 제한된 포인트 사용처에 힘이 빠지고, 소액 포인트는 마땅히 쓸 수도 없는 현실… 이었으나, 이제 달라진다. 애써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포인트 사용처를 찾는 수고를 하지 않아도 되고, 소액 포인트를 두고 고민할 필요도 없다. 


이르면 올해 6월부터 신용카드 포인트를 현금으로 바꿔 찾을 수 있기 때문. 개인적으로도 아주 반가운 소식이다. 평소 할인형보다 포인트형 카드를 선호하는 탓에 지금쯤 쌓여 있는 카드 포인트를 현금화화면 꽤나 쏠쏠할 것 같다. (내가 포인트형 카드를 사용하는 이유는 여기서 친절하게 설명해주니 한 번쯤 시청하길 추천한다.) 

그렇다고 신용카드 들고 무작정 ATM에 뛰어들어가면 곤란하다. 포인트를 현금으로 찾으려면 작은 귀찮음을 해결해야 한다. 우선 카드사의 스마트폰 앱에 접속해 포인트를 현금으로 바꾼다. 그리고 나서 자신의 은행 계좌로 입금 후 은행이나 ATM에서 인출하면 된다.  

[Editor’s tip] 포인트 현금화 가능 카드사, 소액 포인트 사용법

 > 지금도 은행계 카드사 4곳(신한·국민·우리·하나)은 포인트 현금화가 가능하다.
 > 카드 해지 시 소멸되는 1만 포인트 이하도 카드 대금 출금 계좌로 입금하거나 카드 대금 결제 시 쓸 수 있게 된다. 
 > 잊고 지낸 포인트 여기서 조회해보자. 별도의 회원 가입이 없어 간편하다. 





신용카드를 쓰면서부터 후불 결제 방식에 익숙해진 탓에 가끔 가용 현금을 마련해두는 걸 잊을 때가 있다. 느닷없이 찾아오는 벌금, 과태료에 당황하기 십상이다. 예상치 못하는 지출에 대비를 잘 해두는 게 가장 좋지만, 상황이 여의치 않다면 신용카드를 활용하는 것도 좋겠지. 


현금으로만 납부할 수 있었던 벌금, 추징금, 과태료, 소송비용 등을 신용카드로 낼 수 있게 됐다. 정확한 명칭은 '벌과금 신용카드 납부제도'. 신용카드의 특징인 할부 결제도 가능해서 생계 곤란 등의 이유 때문에 벌금을 현금으로 낼 수 없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한다. 꼭 이런 경우가 아니더라도 미리 세워둔 한 달 소비 계획이 벌금 때문에 틀어지지 않게 신용카드를 활용해도 좋을 것 같다. 검찰청을 직접 방문하거나 금융결제원 사이트에 접속해 신용카드로 납부하면 된다. 

[Editor’s tip] 신용카드로 세금 내기

 > 세금도 신용카드로 간편하게 낼 수 있다. 기존에는 홈텍스를 이용하거나 세무서에 가야만 신용카드를 이용할 수 있었지만, 이제 은행 CD/ATM에서도 신용·체크카드로 세금 납부가 가능하다.





신용카드를 쓰면서 겪는 불편함 아니, 어떨 땐 큰 경제적 피해를 주는 게 바로 ‘해외 원화 결제(DCC, Dynamic Currency Conversion)’다. 해외 원화 결제는 해외에서 신용카드를 쓸 때 현지 통화가 아닌 원화로 결제하는 걸 말한다. 


해외 원화 결제가 무서운 이유는 역시 비용. 원화 수수료 및 환전 수수료가 이중으로 부과되는 방식이라서 현지 통화보다 약 5~10% 추가 비용이 발생하게 된다. 수수료가 얼마든 큰 상관 없는 작은 소비라면 모르겠지만, 큰 맘 먹고 비싼 물건을 지르거나 해외 호텔을 예약할 경우엔 이야기가 달라진다. 나도 모르게 해외 원화 결제하고 나서 맴찢하지 말고 미리 대비하자. 아주 쉬우니까. 

[Editor’s tip] 해외 원화 결제 사전 차단 방법

 > 해외 여행을 떠나기 전에 카드사에 연락해 해외 원화 결제 차단을 신청하면 끝. 
 > 해외에서 원화로 결제 되어도 카드사가 승인을 자동으로 거절한다. 
 > 참, 해외 직구 시에도 해외 원화 결제가 적용되는 경우가 있으니 쇼핑족도 주의해야한다. 

올 하반기 중 해외 원화 결제 사전 차단이 가능해질 예정이다. 그 전에 여행을 떠난다면, 신용카드 쓸 때 조금 계산이 어렵더라도 반드시 해외 현지 통화로 결제하는 것 잊지 말자.





위에서 소개한 건 올해 예정된 변화들이다. 한 치 앞을 볼 수 없는 세상이지만, 스마트한 소비자가 되려면 두 치 앞에 시선을 두고 살아야 할 터! 
그렇다고 해도 이렇게 대비해야 할 것들만 적어놓으면 또 다시 친구들의 원성을 감내해야 할 것 같다. 오늘 점심 시간부터 바로 활용할 수 있는 신용카드 팁을 소개할 테니 끝까지 읽어주시길.

[Editor’s tip] 지금부터 쓸 수 있는 신용카드 꿀팁

 > 한 사람이 전액을 신용카드로 결제하고, 나머지 사람에게 문자 메시지나 카카오톡으로 분담 결제를 요청하는 서비스
 > 우리카드 모바일 앱 우리페이에서 ‘더치페이’ 터치
 > 신한카드 모바일 앱 신한 FAN(판)에서 ‘페이’ >> ‘더치페이’ 터치

 > 공과금 자동 납부 : 일부 신용카드는 공과금 납부 금액을 전월 실적에 포함한다. 내가 쓰는 카드가 해당된다면 공과금 자동 납부로 전월 실적 고민을 줄여보자. 
 > 선결제 활용 : 혜택을 받기 위한 조건이 전월 ‘회수(납부) 실적’인 신용카드일 경우 쓸 수 있는 방법이다. 대표적으로 KB국민 굿데이카드, KB국민 굿데이 올림카드 등이 있다.

 > 카드 발급 신청 시 카드 번호, CVC 등 결제에 필요한 정보를 미리 받아 온라인 쇼핑 등에서 신용카드 혜택을 누릴 수 있다.
 > 카드 발급 신청 후 빠르면 1시간 내 카드(정보)를 사용할 수 있다. 


본 게시물은 카드고릴라에서 대가관계 없이 자체 제작한 게시물입니다.
카드고릴라의 모든 콘텐츠는「콘텐츠산업진흥법」에 따라 보호됩니다.
무단 복제·배포 시 손해배상 및 민형사상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.